[태그:] 조지아

포브스 선정 2022 조지아 최고의 직장은

포브스는 50개 주와 워싱턴D.C.를 포함한 51곳에서 최소 500명 이상 직원이 근무하는 1382개의 대기업에서 일하는 7만 여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통해 순위를 매겼다. 설문 조사 항목은 임금, 근로조건, 조직문화 등이다.

Read more

‘살기 좋은 주’ 50개 중 조지아 31위에 머문 까닭은

워싱턴DC에 본사를 둔 개인 재정 정보업체 ‘월렛허브’(WalletHub)는 16일 올해의 '살기 좋은 주' 순위를 발표했다. 그 결과 조지아 31위, 앨라배마 43위, 테네시 36위, 사우스 캐롤라이나 45위, 노스 캐롤라이나 29위로 동남부 5개주가 '미국에서 살기 좋은 주'에서 하위권을 ...

Read more

조지아 초강력 낙태금지 ‘심장박동법’ 곧 시행

조지아주에서 낙태금지법인 '심장박동법'이 곧 시행될 예정이다. 애틀랜타의 제11연방 순회항소법원은 20일 연방 대법원의 낙태권 폐지 파결에 따라 '심장박동법'의 시행이 적법하다면서 하급법원인 연방 지방법원이 법 시행을 위해 다시 판결할 것을 주문했다.

Read more

현대차, 사바나 인근에 EV공장 신설 협약 체결

현대자동차그룹이 조지아주 사바나 인근 브라이언 카운티에 55억 4000만 달러를 투자해 전기차(EV) 공장을 신설한다. 브라이언 켐프 조지아주 주지사는 20일 오후 3시 장재훈 현대자동차 사장, 박윤주 애틀랜타 총영사, 펫 윌슨 조지아 경제부장관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브라이언 ...

Read more

조지아 학생 1명당 교육 투자 전국 ‘하위권’ 수준

조지아주 정부가 유치원부터 초·중·고생까지 학생 1명당 지출하는 연간 교육비가 전국 하위권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18일 발표된 2020년 연방 센서스의 '공립학교(K-12) 시스템 재정 보고서'에 따르면 조지아주의 학생 1명당 교육지출비는 전국 평균 1만 3494달러보다 1787달러 더 적은 ...

Read more

바이든, ‘조지아주 투자’ 현대차 정의선과 22일 면담

조 바이든 대통령이 서울에서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회장과 만날 예정이라고 백악관이 19일 발표했다.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제이크 설리번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은 방한 중인 바이든 대통령이 22일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과 서울에서 만나 미국 조지아주에 70억 달러를 투자하기로 한 ...

Read more
Page 1 of 5 1 2 5

Welcome Back!

Login to your account below

Retrieve your password

Please enter your username or email address to reset your password.

error: 콘텐트 보호를 위해 복사 기능을 제한합니다.